전기차 충전 스타트업 ‘에바’ CES 2023 혁신상 3관왕
2022 11월 17

전기차 충전 솔루션 전문기업 에바(EVAR, 대표 이훈)가 자율주행 충전로봇 ‘파키(Parky)’와 차량 탑재형 전기차 충전기 ‘VMC(Van Mounted Charger)’로 소비자 가전 및 기술 전시회 CES 2023에서 2개 분야에서 3개의 혁신상을 받았다. 이로써 에바는 2년 연속 CES 혁신상 5개를 수상한 최초의 전기차 충전기 제조사가 되었다.

에바의 창업 모토인 ‘충전 걱정 없는 전기차 Life’를 위해 창업 초기부터 연구한 제품 ‘파키(Parky)’는 전기차 충전을 위한 자율주행 로봇으로 CES 혁신상 중 스마트시티 및 로보틱스 등 2개 분야에서 수상했다. 

파키는 기존의 고정식 전기차 충전 방식과 장소의 제약에서 벗어나 배터리를 탑재한 충전 로봇이 주차장 어디서든 사용자가 부르면 자율 주행으로 찾아가 충전 디스펜서에 도킹하여 로봇에 탑재된 배터리로 전기차를 충전하는 로봇이다. 실제 충전이 되는 자율 주행 로봇으로는 세계 최초라고 업체는 밝혔다. 2023년 상용화가 될 것으로 예상, 규제에서 자유로운 해외에서 먼저 상용화가 될 전망이다.

전기차 충전 스타트업 ‘에바’ CES 2023 혁신상 3관왕

CES 스마트시티 분야에서 수상한 ‘VMC’는 차량 탑재형 이동식 전기차 충전 솔루션으로 사용자가 호출하면 충전 차량이 출동하여 급속으로 전기차 충전이 가능한 솔루션이다. VMC 솔루션은 특히 충전 인프라가 부족한 지역에서 전기차 배터리가 방전되었을 때, 긴급 출동하여 전기차 충전뿐 아니라 운전자의 안전까지 케어하는 솔루션으로 보험업계, 원격 의료 업계 등에서도 주목받고 있다고 업체는 밝혔다. 올해 12월부터 캐나다 DMEVS와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에바 이훈 대표는 “2년 연속으로 CES 수상하여 혁신성을 인정받았을 뿐 아니라, 그 기술력을 활용한 제품이 본격적으로 시장에 선보인 첫해에 1만 대 이상 출하라는 괄목할 만한 사업장 성장도 동시에 이룩했다는 것이 감격스럽다. 글로벌 시장 진출뿐 아니라, 완속/급속 충전기, 이동형 충전기 등 다양한 라인업을 갖춘 글로벌 전기차 충전 인프라 기업으로 거듭나고자 한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에바는 2018년 삼성전자 사내벤처 C랩으로 시작해 스핀오프한 이후 삼성벤처투자, 현대자동차 등으로부터 2021년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한 스타트업이다. 전기차 완속 충전기 ‘Smart EV Charger’의 양산 및 시장 보급을 본격화하여 국내 완속 충전기 보급을 주도하고 있다. 에바의 CES 혁신상 수상 제품은 내년 1월 5일부터 8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 전시될 예정이다. 

이미지 제공: 에바

https://ko.evar.co.kr/

0 0 votes
Article Rating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