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에이터 대상 공간 예약앱 ‘빌리오’, 프리 시리즈A 투자 유치
2023 1월 19

크리에이터를 위한 공간 예약 서비스를 운영 중인 빌리오(대표 안준혁)가 프리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 이번 투자에는 인포뱅크가 주도하고 씨엔티테크가 투자에 참여했으며, 투자금은 공개하지 않았다. 

2020년 설립된 빌리오는 크리에이터의 콘텐츠 관련 공간 및 장소 예약 앱 빌리오(Billyo)와 공간 운영자 및 제휴사 관리툴인 빌리오 파트너스(Billyo Partners)를 운영 중이다.

빌리오는 전국의 촬영스튜디오, 컨셉스튜디오, 댄스연습실, 음악연습실, 호리존 등의 외부 공간의 예약 서비스를 제공하며, 유튜브, 틱톡 등 영상 기반 소셜 미디어 크리에이터로 성장하는데 필요한 오디션, 콘텐츠 참여 기회 등의 정보를 앱 내에서 제공하고 있다. 현재까지 음악, 댄스, 영상 분야 등의 크리에이터, MCN, 중소형 기획사, 촬영 에이전시, 방송사 등의 분야에서 누적 17만 명 이상이 촬영 장소와 연습 공간을 예약했다고 업체는 밝혔다. 

또 빌리오 파트너스를 통해 고객들의 예약과 결제 정보, 공간의 세부 정보와 예약 건수, 예상 매출 등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했다. 이외에도 편리한 외부예약 건 연동은 물론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중복예약을 방지하고 편리한 예약 처리와 추가 매출을 올릴 수 있는 기능을 고도화하고 있다.

인포뱅크 아이엑셀의 홍종철 대표는 “최근 메타(Meta)가 발행한 보고서에 따르면, 미국, 한국 등을 포함한 주요 9개국에서 약 3억 명의 크리에이터들이 콘텐츠 생산과 판매 등으로 수익을 창출하고 있다.”며 “빌리오는 크리에이터 유저풀을 단기간 내에 빠르게 확장하고 있는 것은 물론, IT기술로 공간 운영자의 고충을 혁신적으로 해결한 점을 높이 평가했다.”며 투자 배경을 설명했다.

빌리오 안준혁 대표는 “글로벌 크리에이터 시장은 현재 글로벌 134조 원 규모로 틱톡과 유튜브 쇼츠 등을 통해 매년 고성장하고 있다.”며 “이번 투자를 발판 삼아 맞춤형 공간 예약 시장의 점유율을 높이고 콘텐츠 제작 시장 개선에도 힘써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빌리오는 이번 투자금을 기반으로 해당 예약 시장 점유율 강화와 서비스 고도화에 집중하고 올해 상반기 중 커뮤니티 서비스 런칭과 함께 해외 서비스 진출도 준비한다. 

빌리오는 스파크랩, 라이징에스벤처스로부터 시드 투자를 유치했으며, 2022년에는 글로벌 기업 협업프로그램인 구글플레이 창구 4기에도 선정 된 바 있다.

 

이미지 제공 : 빌리오
https://billyo.co.kr

0 0 votes
Article Rating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