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출 거래 플랫폼 ‘레베뉴마켓’, 26억 원 시드 투자 유치
2022 12월 15

미래에 발생할 매출을 현금과 거래할 수 있는 매출 거래 플랫폼 ‘레베뉴마켓(대표 도은욱)’이 26억 원 규모의 시드 투자를 유치했다. 

이번 투자 라운드에는 크릿벤처스, Ignite Innovation, KB인베스트먼트, Western Technology Investment 등 국내외 투자자들이 참여했다. 이로써 지난 6월 베이스인베스트먼트로부터 유치한 프리시드 라운드 등을 포함하여 레베뉴마켓의 누적 투자 유치 금액은 35억 원이다.

레베뉴마켓은 스타트업이 미래에 발생할 매출을 최저 8%의 할인율에 판매하고 즉시 현금화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지분 희석 없는 자금을 48시간 이내에 지급한다. 스타트업의 재무·비재무적 실시간 데이터를 활용한 자체 신용분석모델 결과에 따라 거래 한도를 제공한다. 그동안 기존 금융권에서 보증 없이는 대출을 받을 수 없어 투자 유치에만 의존해야 했던 스타트업들이 레베뉴마켓에서 최대 12개월의 매출을 현금화하여 자금을 확보할 수 있다.

레베뉴마켓은 올 3월 플랫폼 런칭 후 가입한 기업의 연 매출 총액이 1.2조 원을 돌파하며 벤처대출 수요를 확인했다. 동시에 21개 스타트업에 누적 36억 원의 자금을 제공하며 단 한 건의 연체나 부실 없이 투자상품으로서의 안정성을 검증해 나가고 있다고 업체는 전했다. 

레베뉴마켓 도은욱 대표는 “매출 거래 플랫폼은 실리콘밸리에서 연 43조 원 공급되는 벤처대출(Venture Debt)을 우리나라 스타트업 시장에 가장 빠르고 넓게 제공할 수 있는 플랫폼.”이라고 말했다. 특히 이번 투자금으로 “어떤 기업이나 데이터만 연결하면 편리하고 안전하게 지분 희석 없는 자금을 조달할 수 있도록 정량화된 실시간 데이터를 기반으로 신용분석모델과 플랫폼을 자동화하고 고도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나아가 내년 초 금융지주회사, 전략적 시너지가 발생하는 기업 등과 함께 100억 원 규모 펀드를 조성해 많은 스타트업에 자금을 제공할 계획이며, 2023년 말까지 그 규모를 3,000억 원으로 키운다는 것이 회사의 목표라고 말했다. 

이미지 제공 : 버티카
https://revenue.market

0 0 votes
Article Rating
beSUCCESS is a professional media company with a particular focus on startups and tech industry | beSUCCESS는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미디어 회사로, 실리콘밸리를 포함한 전세계 테크 트렌드와 스타트업 뉴스, 기업가 정신 등 국내 스타트업의 인사이트 확대를 위해 필요한 외신 정보를 직·간접적으로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와 출시 소식 등 주요 뉴스를 영문으로 세계 각국에 제공해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지원하는 '연결'의 역할을 합니다.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