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PINION
[채기자의 스타트업 노how] 때가 되면 나타나는 그분… 슬럼프. 어떻게 극복할까
  ·  2012년 08월 09일

별로 반갑지 않은 그분. 하지만 때만 되면 나타나는 그분. 그분은 어김없이 나타납니다. 슬럼프… 자신이 좋아하는 일. 그리고 자신이 열정을 가지고 일을 함에도 슬럼프라는 것이 오면 그 충격도 더욱 큽니다. 슬럼프를 막으려고 노력하기 보다는 어떻게 극복하느냐가 더욱 중요한 문제입니다.

1960, 데이비드 패커드의 연설문
2012년 08월 07일

자유로움에 대한 정신을 가장 잘 보여주는 데이빗 패커드의 연설문은 널리 알려지지 않았기에 이번에 소개해볼까 한다. HP창립자 패커드의 1960년 연설은 자유로운 방향과 권한을 분권화를 가장 잘 표현하는 연설문이다. 이 연설문에서 드러나는 HP적 조직 철학은 조직의 주요 인사들이 철저하게 희생 정신으로 무장하고, 스스로에게 엄격하고, 기업의 전체를 바라볼 수 있는 혜안을 갖추고 있을 때에만 성공적으로 구현될 수 있을 것이다.

한국인들의 7 가지 실수
2012년 08월 07일

모든 일들에 있어서 “기본”이라는건 존재한다. 아무리 creativity와 differentiation이 요구되는 오늘날의 비즈니스 환경이지만 항상 변하지 않는 기본적인 비즈니스 에티켓들이라는건 존재하며, 미국에서 미국인들을 대상으로 비즈니스를 하려면 이런 기본적인 rule들은 지켜져야한다는게 내 지론이다.

개발자 만나기 – 좋은 개발자와 만나는 방법
2012년 08월 03일

믿고 함께 갈 수 있는 개발자는 어디서 어떻게 만날 수 있는 것일까? 오늘도 ‘좋은’ 개발자 모시기에 불철주야 고심중인 스타트업을 위해 개발자의 입장에서 솔직한 이야기를 풀어 보았다

[채기자의 스타트업 노how] 내 회사는 내 손으로 – 스스로 법인설립하기
  ·  2012년 08월 02일

본격적으로 사업을 시작하고 매출이 발생할 시기가 오면 계약서도 써야 하고, 계약금 등이 들어올 법인통장도 필요해집니다. 이 시기가 되면 본격적으로 법인을 설립하게 되는데요, 법인설립업무를 직접 함으로써 자기가 이끌고 갈 회사의 뼈대를 마련하는 일을 통해 큰 틀에서 다시 한번 바라볼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할 수 있습니다.

어느 대표님의 질문 : 페이스북 마케팅 어떻게 하면 되나요?
2012년 08월 01일

얼마전 아는 대표님께서 페이스북 마케팅에 대해서 질문이 있었는데 얘기를 하다보니 결국 페이스북 마케팅도 기본 정석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되어 그 부분에 대한 얘기를 정리해서 나누고자 한다. 페이스북 인사이트를 ‘수학의 정석’ 공부하듯이 하라.

개발자 살아남기: 개발외주에 뛰어든 개발자를 위한 Tip
2012년 07월 31일

뛰어난 개발자로 이루어진 팀도 수익을 창출하기 위한 여러 시도를 하게 된다. 이러한 와중에 많은 팀이 정부 지원을 받으려고 시도하거나 개발 외주를 함으로써 단기간의 유동자금을 끌어 모으려는 시도를 한다. 외주는 어떻게 구하고, 그 가격은 어떻게 산정해야 할까? 또 좋은 외주는 어떤 것일까? 이런 분들을 위하여 필자의 경험을 바탕으로 간단한 팁을 적어보고자 한다.

서울-리콘 밸리, 아시아 앙터프러너들의 중심지가 될 수 있을까?
  ·  2012년 07월 31일

우리는 실리콘 밸리를 빼놓고는 기업가 정신을 이야기할 수 없다. 그렇다면 우리의 시야를 아시아로 옮긴다면 어떨까? Startup Compass에 따르면 스타트업의 산출이라는 측면에서 아시아에서 가장 훌륭한 스타트업 생태계를 가진 국가는 싱가포르이다. 그러나 이제 아마도 우리는 한국 역시 주목해야 할지도 모른다. 하이테크와 혁신적 제품에 관한 한 한국은 이제 “핫!” 한 나라라는 이름으로 불리더라도 전혀 어색하지 않다. 그리고 그와 같은 열기는 한국의 스타트업 업계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뉴스를 소비하는 지극히 개인적인 방법 2/2
  ·  2012년 07월 31일

지난 포스트에서는 테크 뉴스를 다루는 사이트나 블로그들에 대해 알아봤다. 일일히 다 챙겨보는 것은 불가능에 가깝고, 효율적으로 소비하기 위한 툴들을 소개한다.

뉴스를 소비하는 지극히 개인적인 방법 1/2
  ·  2012년 07월 31일

특별히 할 일이 없으면 네이버 메인 화면의 뉴스캐스트에 올라온 기사들을 읽으며 시간을 때워본 적은 없으신지? 이는 대한민국에서 직업에 상관없이, 그리고 꽤나 넓은 연령대에 걸쳐 찾아볼 수 있는 뉴스 소비 패턴일 것이다. 시장이 너무나 빠르게 변화하는 IT, 특히 스타트업 분야에서 일하고 있는 사람이라면 매일 매일 관련 뉴스(특히 영문 뉴스까지)를 찾아보는 것이 일상일텐데, 여기에 소비되는 에너지를 줄여줄 몇 가지 개인적인 팁을 공개한다. 이미 뉴스를 많이 접하고 있는 사람이라면 자연스레 알고 있을 팁이겠지만, 여전히 이에 스트레스를 느끼고 있을 사람들을 위해 적는다. (굳이 특별한 것을 찾기보다 실용적인 리스트를 뽑아보려고한다)

미국으로 가야하나요?
2012년 07월 30일

한국 들어갈때마다 사람들이 나한테 묻는 질문이다. 그리고 미국에 있을때도 일주일에 여러번 이메일이 온다. “글로벌 서비스를 하고 싶은데 한국에서 개발하는게 맞는건가요 아니면 미국으로 가서 하는게 좋은가요?”

잡음(noise) 조심
2012년 07월 27일

엄청나게 큰 투자를 받거나, 미디어에 여러번 노출되거나 또는 각종 경진 대회에서 수상했다고 그 스타트업이 성공하고 있다고 착각하지 말아라. 좋은 제품을 만들어서 고객을 유치하고, 그 고객들이 기꺼이 지갑을 열어서 돈을 내면 매출이 생긴다. 이게 스타트업의 성공이다. 그 외 모든건 잡음이다. 잡음을 조심하고 본질에 집중하자.

공동 사무실을 쓸 때 지켜야 할 예의
2012년 07월 26일

인건비와 부동산비 등 고정비는 최소화 해야 하는 스타트업의 특성상 2~5인의 스타트 멤버들만 확정된 스타트업 초기 단계, 공동 사무실 이용은 피할 수 없는 수순과도 같다. 누구나 기분 좋게 추억할 수 있는 공동 사무실 생활을 위해 아픈 경험을 통해 깨달은 공동 사무실에서 지켜야 할 예의와 염치에 대해 공유하고자 한다.

[채기자의 스타트업 노how] 사내메신저와 소통
  ·  2012년 07월 26일

소통. 최근 리더들에게 필요한 덕목으로 많이 요구되고 있는 항목인데요. 소통의 사전적 의미를 보면 ‘막히지 않고 잘 통함, 뜻이 서로 통하여 오해가 없음’ 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습니다. 뜻이 서로 통한다는 것은 꼭 리더뿐 아니더라도 연인 사이, 친구들 사이에서 꼭 필요한 요소일 것입니다. 연인 사이보다 더욱 끈끈하고 가족보다 더 오랜 시간 함께 생활을 해야 하는 스타트업 멤버들간에는 어떨까요?

한국 스타트업과 박세리 선수
2012년 07월 25일

한국 스타트업계에서도 반드시 박세리 선수와 같은 사람이 나와야 한다. 아직도 글로벌 시장에서 성공한 한국의 스타트업은 없다. 그리고 실리콘 밸리에서 알아주는 한국인 창업가 또한 아직 단 한명도 없다.

불평하지 말자
2012년 07월 20일

스타트업 인생은 고달프다. 육체적으로도 힘들지만, 정신적으로는 정말 힘들다. 내가 쓰는 글들을 읽으면 스타트업 인생은 마냥 즐겁고 멋진 동화같지만 실제로는 매우 외롭고 스트레스의 연속인 삶이다.

[채기자의 스타트업 노how]사내 자료 찾는데만 10분? 새로운 방법을 알려주마
  ·  2012년 07월 19일

창업을 준비하면서 가장 먼저 하는 일이 무엇일까요? 다양한 할동들이 이루어질 수 있습니다. 사무실을 구하고, 회사 소개 홈페이지를 만들고, 회사 이메일 계정을 만드는 등의 활동들을 하겠죠. 그리고 각 회사의 방향에 맞추어 업무를 시작합니다. 처음 시작하는 기업에서 업무시스템이 잡혀있는 경우는 많지 않을 겁니다. 이제부터 하나하나 만들어 가야죠. 업무를 하면 할수록 다양한 문서들이 생겨납니다. 자신 기업의 특성에 맞게 기획서 양식, 회의록 작성, 아이디어 노트, 일정 등 다양한 형태의 문서들이 생겨나겠죠. 젊은 기업은 이 부분에서도 새로운…

지고 또 진다고 해도 응원합시다!
  ·  2012년 06월 20일

“하루우라라”라는 이름을 가졌던 것으로 기억되는 이 말(혹시 아니더라도 그냥 하루우라라라고 부르기로 하자)은 60 연패를 기록했을 무렵부터 서서히 관심을 끌기 시작하더니 100 연패에 가까워질 무렵부터는 전국민적인 관심을 얻기 시작한다

발명과 재발명 – Today, we re-invent the phone
  ·  2012년 05월 22일

결국 재발명은 기존의 것을 이용함에서 오는 “경험의 혁신”에 관한 것이기 때문이다. 게다가, 최근의 거의 모든 사례들은, 결국 돈이 되는 것은 발명 보다는 재발명임을 극명하게 보여준다.

Best of Both Worlds – 여러분의 ‘팀 멤버’는 온라인에 있을까요?
  ·  2012년 04월 30일

필자가 영어 표현 중 가장 좋아하는 표현들 중 하나는 “Best of Both Worlds”이다. 많은 독자들이 아는 바와 같이, 이 “Best of Both Worlds”는 서로 다른 두 가지 분야가 가진 장점만을 합쳐 훌륭한 결과를 내는 것을 의미한다. 필자가 beSUCCESS의 귀중한 공간과 독자 여러분들의 소중한 시간에 이 표현을 이야기하는 것은 그것이 벤처의 세계에서도 매우 중요한 측면을 차지하기 때문이다. 필자는 얼마 전 미국 Vidquik의 창업자이자 CEO인 Bernard Moon 씨를 인터뷰 한 바 있다. Bernard 씨와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