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단하게 알아보는 테크크런치의 역사
2253일 전

테크크런치40(TechCrunch40)은 2007년에 테크크런치와 Mahalo의 제이슨 칼라카니스(Jason Calacanis)가 공동으로 개최한, 최고의 스타트업들을 찾아 가장 영향력 있는 VC들과 회사들 그리고 기존 기업가들과 언론을 통해 소개하고 투자로 까지 연결시켜주는 자리로 시작하였습니다. 100개의 회사들에게 데모핏(DemoPit)의 기회를 주고 40개의 회사를 선정하여 무대 위에 올라가 18명의 전문가 패널 앞에 서서 상품을 소개하는 방식이었습니다. (좌측부터 론 콘웨이 Ron Conway, 가이 가와사키 Guy Kawasaki, 마리사 메이어 Marissa Mayer, 마크 안드레센 Mark Andressen)   본래 ‘테크크런치20’으로 명명하여 20개의 회사를 선정하려 했으나…

열정의 ‘온석세스 글로벌 피칭 데이’ 도전자를 만나보세요!
2260일 전

해외 벤처캐피털리스트와의 첫 피칭 행사에 뜨거운 열정을 가지고 지원해주신 모든 팀께 감사드리며, 이번주 목요일 진행 예정인 ‘온석세스 글로벌 피칭데이’에 참여할 스타트업/벤처 5개팀을 소개합니다.

20대 사회적기업가들의 -ing이야기, 소셜벤처토크”틈” 행사스케치
2260일 전

“함께 세상을 살아갈 대학생들과 함께 틈을 바꾸어가는 움직임에 대해 이야기하고 싶습니다.””단단한 세상에 틈을 낸다.” 2011.6.4일 연세대학교 공학관, 행사 시작 10분 후까지 사람들이 들어와 자리는 꽉 찼다. 소셜벤처토크”틈”에는 5명의 20대 소셜벤처 대표가 모여 소셜벤처토크<틈>을 진행했다. 소셜 벤처란 스타트업 단계의 회사 중 사회적 문제를 혁신적인 방안으로 지속 가능하게 해결하는 사회적 기업이다. 이들이 모여 대학생들과 함께 어릴 적, 그리고 대학생 때 하게 되었던 여러 고민에 대해 이야기하고,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에 대한 방향성과 소셜 벤처를 시작하게…

전세계 스타트업을 해부하려는 젊은 기업가 Bjoern Lasse Herrmann
2260일 전

  Bjoern Lasse Herrmann — Cofounder at Blackbox Former Partner at techVenture Former Principal at Startup School Universität Mannheim Bjoern Lasse Herrmann(이하 Bjoern)은 현재 샌프란시스코에서 활동하고 있는 26세의 젊은 기업가이자 투자자 입니다. 투자회사 techVenture에서 파트너로서 근무했고, 독일과 방글라데시 그리고 미국에서 벌써 4개의 벤처회사를 설립, 운영했으며 러시아에서도 관리자로서 1년간 근무한 경력이 있습니다. 그리고 ‘Startup School’에서 교장선생님(?)으로 전세계 2000명의 스타트업 기업가들의 교육에 많은 힘을 쏟은 특이한 경력이 있는 젊은이 입니다. TechVenture (테크벤처)→ 테크벤처는 하이…

온석세스 1st 글로벌 온라인 피칭데이 참여 VC Jouko Ahvenainen에게서 듣는 스타트업 피칭 팁
2261일 전

피칭을 할 때 무엇이 중요할까? 피칭의 순서와 포함되어야 할 내용을 상세히 알고 싶다면 Don Dodge가 올린 다음의 글을 참고하면 좋을 것이다. 이번에는 해외 벤처캐피탈리스트에게 직접 듣는 팁을 준비했다. Crowd-Funding을 통한 엄청난 파급효과를 기대하고 있는 GrowVC의 공동창업자이자 이사, Springboard Ventures Private Limited의 상임 이사회 일원, Replicon Group 사장, 예전 CMAX.gg, Synerpoint Ltd., Xtract의 Private Equity 투자자 일을 한 Jouko Ahvenainen에게 이번 온석세스와 함께 하는 피칭 데이에서 중요하게 볼 점과, 피칭 팁에 대해 간단한 인터뷰를…

당신의 기업이 테크크런치에서 피칭하는 방법, 투자자들이 투자하게끔 설득하는 방법
2262일 전

이 글은 현재 구글 개발자 대변인이자 스타트업 경쟁 심사자, 연설자로 활동하였으며 Forte Software, AltaVista, Napster 등 5여개의 스타트업의 리더쉽 팀원으로 참여했던 Don Dodge의 개인 블로그를 번역한 내용입니다.(2010.9월 작성)   나는 저번 주 DEMO와 구글에서 100개가 넘는 기업 피칭을 보았다. 다음주에는 Techcrunch Disrupt에서 또 100개가 넘는 피칭이 있을 것이다. 잘 한 피칭은 즉시 돋보인다. 어떻게 주목을 받는 것이냐고? 모든 이야기를 다 한다고 생각하지 말고, 그들이 호기심을 가지고 좀 더 알아보고 싶을 딱 그만큼만…

글로벌한 기업들을 상대로 한 태블릿 솔루션 메이커들을 위한 i.Challenge2011
2269일 전

2011년은 “태블릿의 해”라고 불리어도 과언이 아니다. 이는 단지 태블릿 기기의 발전만을 말하는 것이 아니다. 태블릿은 관련 산업인 데스크톱 어플리케이션,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그리고 클라우드 어플리케이션의 측면에서 아주 뚜렷한 발전을 보였다. 태블릿은 사람들의 삶을 더욱 똑똑하게 만들어주고 있고, 그만큼 수요가 많고 지금까지도 증가하고 있으며, 발전하고 있는 차새대 비즈니스 유틸리티이다. 또 하나의 문제의식! 유동적이고, 생산성 있고, 경쟁력있는 회사가 되기 위해서는? 당연히 그들의 생산성을 늘려주고 증가시켜주는 일을 해야 한다. SingTel을 보고는 시장에 앱은 엄청나게 많으나, 일반…

글로벌 진출을 꿈꾸는 START-UP 들이여 DEMO로 오라!
2272일 전

DEMO 소개DEMO(http://www.demo.com/)는 새로운 회사와 기술을 런칭하기 위한 최고의 포럼이다.스타트업 단계의 기술기업들을 위해 이 업종의 영향력있는 사람들과 동료들 그리고 자금의 원천등을 제공하는 유일한 기회로서 데모 컨퍼런스는 매년 미국에서 두 번, 중국에서 한번씩 개최되고 있다. 비즈니스 리더의 IT 의사 결정권자들, 기업가들 그리고 투자자들이 데모에서 트렌드를 발견하고 새로운 기술들을 확인할 수 있는 공간으로서 해외로의 홍보 노출 benefit과 가치 있는 비즈니스 관계들을 형성한다. 동영상 더보기 DEMO의 컨퍼런스 포맷각각의 회사는 어떻게 제품이 세상을 바꿀것인지 DEMO stage에서 6분동안의 시간이…

모글루(moglue)와 젤리버스(jellybus)의 Echelon 2011 본선 진출!
2273일 전

애슐론 2011(Echelon2011)은 싱가포르의 아시아 IT 미디어인 e27이 주최하여 매년 열리는 아시아 IT 스타트업 컴피티션 입니다. e27은 매년 컴피티션에서 asia top 10을 선정하여 성장을 후원하였고, 30개의 회사가 e27의 컴피티션을 통하여 2백만 싱가포르 달러(약 15억여원) 이상의 투자를 받았습니다. 이번 애슐론 2011에 한국 회사로는 모글루(moglue, 대표 김태우)와 젤리버스(jellybus, 대표 김세중) 두 회사가 참가하였고 모두 asia top 10에 선정되는 기염을 토해 페이스북 공동 창업자 에두아르도 세브린(Eduardo Saverin) 등의 저명한 인사들이 참여하는 애슐론의 본선 무대 위에 설…

모글루(moglue) 김태우 대표의 해외 진출기
2275일 전

‘벤처들의 해외 진출, 막연한 두려움부터 버려야’ – 모글루(www.moglue.com) 김태우 대표 나는 지난해 직원 10명으로 ‘모글루’라는 신생 벤처를 창업했다. ‘SNS’ 아이템으로 출발해 현재는 자체 개발한 전자책 플랫폼 보급에 주력하고 있다. 아직 부족한 게 많은 신생 벤처지만 이 만큼의 성장을 할 수 있었던 데에는 해외에서의 소중한 경험이 밑거름이 됐다. 한국의 많은 벤처들은 한국 시장에서 성공을 경험한 후 해외 무대로의 진출을 시도하려는 경향이 있다. 그러나 잘 알지 못하는 해외시장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은 글로벌 무대로의 진출을…

‘VOD 하이라이트’ 배기홍 / 이은세 글로벌 스타트업 전략
2278일 전

배기홍 / 이은세님과 함께한 글로벌 스타트업 비즈니스 전략 동영상 하이라이트입니다.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을 위해 필요한 모든 것이 담겨져 있습니다.

실리콘밸리 테크 미디어 기가옴 65억 투자 유치
2278일 전

실리콘 벨리 테크 전문 미디어 기가옴(대표 Om Malik, www.GigaOm.com)은 기존 830만 달러(한화 9.1억) 펀딩 외에 이번에  Reed Elsevier Ventures(www.reed-elsevier.com) 주도의 투자금 600만 달러(한화 65.9억)를 유치했다고 25일 밝혔다. 투자는 런던 소재 Reed Elsevier Ventures 외에 기존 투자자인 True Ventures(www.trueventures.com)와 Alloy Ventures(www.alloyventures.com)도 참여했으며, 이번 투자로 Reed Elsevier의 Kevin Brown이 기가옴의 이사회 멥버로 참여한다고 해외 언론사는 전했다. 기가옴은 자신들의 블로그를 통해 투자를 유치할 수 있었던 이유에 대해  “새로운 개념의 시장 조사 서비스인 기가옴 프로 서비스 때문”이라고…

최고의 강연과 최고의 관객들이 어우러진 ‘OnSuccess in seoul!’ 이야기
2278일 전

2011년 5월 14일 토요일!   온석세스가 개최한 ‘제1회 OnSuccess in seoul!(이하 OIS)’이 양재 한국교총회관 다산홀에서 열렸습니다. ‘글로벌 스타트업 비즈니스와 전략’이라는 주제를 가지고 열린 이 행사에서는 국내 최고의 창업서적 ‘스타트업 바이블’의 저자이자 미국 뮤직쉐이크(Musicshake) 이사 배기홍 님과 경영전략전문가이자 EICG의 Chief Originator이신 이은세 님을 모셔서 해외 진출과 경영 전략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오신 관객 여러분과 함께 약 3시간을 매우 알차게 보냈습니다.   1부에서는 배기홍 님께서 본인의 경험을 바탕으로 미국 진출 시에 고려해야 할 중요한…

스타트업 찾아가기 #2. 이음(i – um)
2282일 전

두근두근 설레는 마음으로 하루에 1명 – 24시간 동안 만나는 나만의 운명을 소개시켜주는 새로운 온라인 데이팅 서비스 ‘이음 i – um’을 소개합니다. www.i-um.net 이음은 2,30대 싱글 들을 타겟으로 한 온라인 데이팅 서비스를 제공하는 곳으로 2010년 11월 22일 정식 런칭을 시작한 지 6개월도 채 되지 않은 2011년 5월 현재, 벌써 10만명이 넘는 고객(피플)을 보유하고 있는 빠르게 성장하는 공간입니다. #1. 온라인 데이팅이요? 그렇다면 이음은 어떻게 사람들을 연결해 주는 건가요? 2,30대 싱글 남녀라면 누구나 www.i-um.net을 통해…

5000만 달러의 기금 마련을 목표로 한 이벤트브라이트
2284일 전

티케팅의 신생 기업인 이벤트브라이트 (http://www.eventbrite.com/)는 오늘 티케팅 시장에 대한 커가는 포부를 충당하기 위해 5000만 달러를 모았다고 발표했다. San Francisco 회사는 기존의 티케팅 거대 그룹인 티켓마스터보다는 다양한 청중에 중점을 두고 소규모 이벤트 구성자들이 티켓을 팔 수 있도록 손쉬운 방법을 제공했다. 이벤트브라이트는 기술 회의와 모임에 가장 일반적으로 사용되어 왔다. 그러나 이 회사는 대규모 이벤트에 관심을 돌려 지난 여름 Black Eyed Peas 콘서트에 60,000개의 티켓을 판매했다.  뉴욕 타임즈에 따르면이는 역대 가장 큰 이벤트였다. 이벤트브라이트는 새로운…

방대한 양의 데이터를 분석하기 위해 925만 달러를 추가로 모금한 데이터미어
2284일 전

데이터미어(http://www.datameer.com/)는 기술적 노하우가 없는 사용자들이 방대한 양의 데이터를 분석할 수 있게 만들어 주는 회사로 2차 모금에서 925만 달러를 모금했다고 발표했다. 이 돈은 엔지니어링, 세일즈, 마케팅 팀의 새 직원 고용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 회사는 사용자 대시보드를 만들어 데이터를 대용량의 데이터 세트를 처리하고 분석과 보고할 수 있는 오픈 소스 소프트웨어인 Apache Hadoop로 쉽게 제공 및 분석하였다.   이 도구는 기술적 배경지식이 없고 Apache Hadoop를 사용할 수 없는 사람들에게 많은 이점을 제공한다. 여러 산업 분야의…

부모들이 옷을 교환할 수 있도록 7백만 달러를 모금한 스레드업
2284일 전

스레드업(http://www.thredup.com/)은 온라인 상에서 어린이 의류를 교환하는 곳으로 2차 기금 마련에서 7백만 달러를 모금했다고 발표했다. 이 사이트는 아이들이 성장해 맞지 않게 된 옷을 보다 경제적으로, 쓰레기를 줄일 수 있는 방법으로 처리하고자 하는 부모들을 위한 곳이다. 새 옷을 찾고 있다면 이 사이트에 방문해서 옷 유형, 브랜드, 크기 등으로 구분된 여러 상자들을 찾아본 후 원하는 상자를 선택하면 된다. 그대신, 5달러(운송비 제외)를 지불하고 당신의 아이가 더 이상 입지 않는 옷 상자를 스레드업 목록에 추가시켜야 한다. San…

스타트업 찾아가기 #1. 와플스토어(Waplestore)
2286일 전

첫 ‘스타트업 찾아가기’는 달콤한 냄새가 연상되는 ‘와플스토어’로 시작합니다. 봄비가 보슬보슬 오던 2011년 4월 26일, 최근 강남역으로 사무실을 이전한 와플스토어에 찾아갔습니다. 와플스토어는 무슨 뜻인가요? 먹는 건가요? 처음 팀 이름을 고민하면서 2음절의 먹는 것으로 정하고 싶다고 고민하다가, ‘애플 하니까 와플 생각난다’ 하는 친구의 말에 ‘와플’이라는 단어를 넣기로 결정을 했습니다. 그리고 여기에 ‘We bake Dreams’ 라는 멋진 슬로건까지 뽑아 내면서 와플스토어라는 이름이 탄생하게 되었습니다. 와플스토어는 무엇을 하는 곳인가요? 와플스토어는 We bake dreams를 표방하며 사람들이 꿈을…

Moglue 김태우 대표 “국내 스타트업, 해외 시장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 버려야”
2286일 전

작년에 스마트폰의 보급과 SNS의 등장을 시작으로 제2의 IT 붐이 일어났고, 더불어 창업 분위기가 다시 한 번 뜨겁게 달아올라 많은 사람들이 창업을 생각하거나 도전하고 있습니다. 특히 SNS의 활성화로 국가 간의 경계가 더욱 허물어지면서 IT 벤처업계에서는 해외 진출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해외 시장에 진출하여 당당하게 활동하고 있는 한국 벤처 기업의 소식은 거의 없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죠. 여기저기서 해외 진출을 외치고 있지만 실제로 그것을 행하는 것은, 그저 말하는 것과는 또 다른 차원의 문제이기 때문…

‘마케팅의 교묘한 심리학’ 저자 조나단 가베이 잠깐 인터뷰
2286일 전

  소규모 신생기업의 광고와 홍보전략에 대해 조언을 해주시겠습니까? 고유한 장점(USP: Unique Selling Point) 이상의 것을 찾아내십시오. 차별점(POD: Point of Difference)을 확실하게 부각시키세요. 차별점 하나가 고유한 장점 3가지보다 훨씬 더 낫습니다. 당신이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가 무엇인지 그리고 그 메시지가 무엇을 의미하는지 깊이 생각해보세요. 그것이 정말로 가치 있고 적절하다면, 사람들이 듣고 싶어 할 것입니다. 그것이 과장된 광고에 불과하다면, 사람들은 귀를 기울이지 않을 것이구요. 충분한 자금 없이 회사를 홍보할 수 있는 좋은 방법이 있을까요? 먼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