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중고거래 앱 '번개장터', 패션 카테고리 거래액 1조원 코앞2023-01-19 16:48
카테고리스타트업
작성자 Level 10
image002.png
 

취향 중고거래 앱 번개장터(공동대표 강승현∙최재화)가 '패션' 카테고리 거래액이 2022년 기준 9,700억 원을 돌파하며 1조를 목전에 두고 있다.


번개장터의 ‘패션’ 카테고리 거래액은 2019년 이후 매년 1천억 원 이상의 증가세를 보이고 있으며, 2022년 거래액은 2019년 대비 108%, 전년 대비 약 30%의 신장률을 기록하며 ‘국내 대표 패션 중고 앱’이라는 번개장터의 타이틀을 굳건히 했다.


‘패션’ 카테고리는 번개장터 전체 중고 거래량의 44%, 거래액의 38%를 차지하며 가장 많은 이용률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패션’ 카테고리는 번개장터가 전통적으로 강점을 가진 카테고리로 한정판 스니커즈, 중고 명품 등 고가 브랜드 제품의 거래가 활발하며, 평균 거래 단가도 지속 성장중이다.


특히, 번개장터 ‘패션’ 카테고리의 주 이용자는 MZ세대가 78%인 것으로 집계되었으며 금액 기준으로는 남성 이용자(58%)가 더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구매자의 재이용률은 55%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패션' 카테고리의 거래 평균 단가는 약 11만원으로, 전체 거래금액 기준으로는 ▲남성의류 ▲가방 ▲신발 ▲여성의류 ▲시계/쥬얼리 ▲패션액세서리 순으로 거래됐다.


번개장터 최재화 대표는 "환경에 대한 높은 관심으로 중고 패션 카테고리 또한 활성화되면서 번개장터에도 클래식 명품 샤넬부터 신진 디자이너 브랜드 떠그클럽까지 1,000여 개가 넘는 브랜드관이 운영돼 '패션 중고 매물 및 거래가 가장 많은 곳'이라는 평을 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서비스 고도화를 통해 패션 중고 제품을 쉽고 빠르고 안전하게 거래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패션 중고 1등 플랫폼의 입지를 공고히 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미지 제공 : 번개장터

https://m.bunjang.co.kr/ 

#번개장터# 중고 거래# 중고거래 앱# 취향 중고거래 앱# 번개장터 앱# 중고거래 플랫폼# 중고거래 스타트업# besuccess# 비석세스# 보도자료
댓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입력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