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패밀리’ 알바트로스&캡스톤&패스트트랙아시아로부터 13.5억원 투자 유치
7월 30, 2013

smile

주)스마일패밀리(대표 김동신)는 알바트로스 인베스트먼트, 캡스톤파트너스, 패스트트랙아시아로부터 도합 13억 5천만원의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고 30일 밝혔다.

스마일패밀리는 페이스북 인기 소셜 게임 ‘히어로시티’의 제작사인 파프리카랩을 창업했던 김동신대표가 설립한 회사로, 김동신대표는 파프리카랩을 2012년 6월 일본 모바일 소셜 플랫폼 업체인 GREE에 성공적으로 매각한 바 있다. 이후, GREE에서 사업개발 디렉터를 맡아 관련 프로젝트를 진행하다가 지난 1월에 퇴사해 스마일패밀리를 창업했다.

이번 투자는 알바트로스 인베스트먼트(대표 이영민), 캡스톤파트너스(대표 송은강), 패스트트랙아시아(대표 박지웅) 3개 회사가 공동으로 진행했으며, 총 투자 금액은 13억 5천만원 규모다.

투자를 진행한 알바트로스 인베스트먼트 김태성 상무는 “기존에 투자했었던 파프리카랩을 성공적으로 키워내 매각한 김동신 대표의 능력과 성장 가능성에 주목해, 캡스톤파트너스, 패스트트랙아시아와 함께 이번 사업에 함께 투자하기로 결정했다.”라고 이번 투자의 의의를 밝혔다.

이에 스마일패밀리 김동신대표는 “스마일패밀리의 첫 서비스의 오픈베타와 맞물려 투자를 유치하게 돼 뜻 깊게 생각한다.”라며, “철저히 엄마와 가족의 니즈에 맞는 서비스를 준비해, 그들이 마주한 문제점을 해결할 수 있는 길을 제시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스마일패밀리의 첫 서비스인 ‘스마일맘’은 육아에 스트레스를 받는 엄마들을 위한 모바일 소셜네트워킹 서비스(SNS)로, 실제 아이를 키우는 부모인 스마일패밀리 공동창업자들이 육아시 겪는 고충을 해결하기 위해 만들어진 서비스이다. 지난 5월 매일경제 에서 주최하고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KTOA)와 벤처스퀘어에서 공동 주관한 ‘모바일 창업 코리아 2013 - 슈퍼스타M’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지난 3일부터 오픈베타 서비스를 시작했다. 구글 플레이에서 다운받을 수 있으며, IOS버전은 추후 지원 예정이다.

robin.lee
세상 모든 것에는 인과관계가 적용된다고 믿습니다. 잘되는 스타트업에겐 잘되는 이유가 있다고 믿습니다. 성공하는 사람은 성공하는 이유가 있다고 믿습니다. 우리 모두 성공합시다. 함께 이루는 따뜻한 성공 - beSUCCESS

익명 댓글

ava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