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스파크랩, 새로운 고문으로 Ray Ozzie와 Michael Crow 합류

(스타트업레포트) beSUCCESS 설문 조사 결과 2: 글로벌 진출
크라우드펀딩, KICKSTARTER가 전부는 아니다.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인 스파크랩은 Talko사의 CEO이자 전 마이크로소프트 최고 소프트웨어 설계책임자 Ray Ozzie와 아리조나주립대학교 총장이며 In-Q-Tel의 회장인 Michael Crow가 스파크랩의 새로운 고문으로 합류했다고 26일 밝혔다.

Ray Ozzie는 차세대 모바일 커뮤니케이션 어플리케이션과 서비스를 공급하는 스타트업 Talko 사의 창업자이자 CEO이다.  그는  1984년에 Iris Associate사를 설립하여 Lotus Notes를 개발하여 소프트웨어 전문가로 유명해졌으며 회사를 IBM에게  매각했다. 1997년에는 Groove Networks을 설립했으며,  2005년에 Microsoft에서 Groove Network을 인수하면서 Microsoft에 합류 했다. 그 후 2010년말까지  Microsoft에서는 Bill Gates가 소유하고 있는 Cheif  Software Acrhitect 타이틀을 이어 받아 Microsoft에서의  기술 및 개발 분야에서는 최고 책임자가 되었다.

Michael Crow는 아리조나 주립대학교 (Arizona State University (ASU))의 2002년부터 16대 총장으로서 활동하고 있으며, 아리조나 주립대학교 총장으로 취임 전에는  콜롬비아 대학의 부총장으로 대학의 지적 재산권들을 법인화시킨 콜롬비아 대학 Columbia Technology Ventures의 전신인 Columbia Innovation Enterprises를 설립했다.  또한 CIA의 벤처 기금마련 기구인In-Q-Tel에 설립 및 초기 자금 유치 관여하였으며 현재 In-Q-Tel의  이사회의장직으로 활동하고 있다.

스파크랩 공동 창업자인 버나드 문은 “스파크랩에서 마크 큐반 NBA 구단주, 빈스 서프 Google 부사장에  이어 소프트웨어의 레전드 레이오지 및 미국 학계의 거장 마이클 크로우 총장을 고문으로 모시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한다.  앞으로 그 분들과 함께 스파크랩의 투자 회사들을 열심히 도울 생각하니 너무 기쁘다 “고 설명했다.

스파크랩 (www.sparklabs.co.kr)은 좋은 비전을 가진 신생 기업을 위한 프로그램 제공을 목적으로 설립됐다. 국내는 물론 미국, 중국, 일본 등 다른 국가에서 기업 성장을 꿈꾸는 창업자들을 위해 세계적 수준의 투자 및 멘토십 프로그램을 제공해 신속한 초기사업 진행, 마케팅 및 기업 성장을 돕고 있다.

설립 멤버로는 이한주 호스트웨이 대표이사, 김호민 전 넥슨 임원, 버나드 문 비드퀵 대표이사로, 이들은 미국, 한국, 중국, 인도에서 창업, 벤처자금 확보, 성장, 기업상장에 대한 풍부한 경험을 가지고 있다.

Contact: Bernard Moon, 공동설립자 /+1-650-454-5244 ,bernard.moon@gmail.com

PrintPrint
EmailEmail